최신보험뉴스

제목:투명하게 보여지는 보험설계사 정보, 과연 그 효능은?

내용:
다음해 하반기부터 소비자들이 직접 보험설계사와 GA회사와 관련해서 불완전판매율과 같은 정보들을 조회할 수 있도록 변경이 됩니다.
이는 금융위원회와 감독원, 생명보험협회와 손해보험사 협회가 협력해서 소비자의 알 권리를 뒷 받침해줄 설계사의 정보를 쉽게 조회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고 보험 청약 과정에서 일어날 수 있는 불완전판매율을 반드시 알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결의를 오늘에서야 밝혔습니다.

금융당국이 밝히는 이번 개선안의 핵심은 소비자가 통합공시시스템을 통해서 보험설계사와 보험회사에 대해서 주관적인 정보말고 아주 공명정대한 정보를 조회할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최대 2단계로 나뉘게 되어 1단계는 설계사의 등록번호와 휴대전화번호만을 입력을 해서 설계사의 기본적인 정보를 확인할 수 있게 됩니다.

가장 큰 문제라고 할 수 있는 불완전판매율과 계약유지율 등의 신뢰도가 포함이 되는 정보는 2단계로 치부되어 해당 설계사의 동의를 거쳐서 제공되기 때문에 설계사의 개인정보를 쉽게 알아보지 못할 것이라는 긍정적인 평가가 나오고 있어 일반 소비자들에게 어떤식으로 사용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